[포토] 고뇌하는 정지영 감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