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꽃파당' 서지훈, 엇갈린 사랑에도 포기할 수 없는 마음…전개 속도 탄력